기성용 성폭행 의혹 폭로자 측 "명백한 증거 확보···공개할 수도" 진실 공방 끝은?
상태바
기성용 성폭행 의혹 폭로자 측 "명백한 증거 확보···공개할 수도" 진실 공방 끝은?
  • 곽유민 기자
  • 승인 2021.02.26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구선수 기성용, 초등학생 시절 축구부 후배 성폭행했다는 의혹 휩싸여
지난 24일 법무 법인 현 박지훈 변호사
"축구 선수 출신 C씨와 D씨, 전남 한 초등학교서 축구부 생활하던 2000년 1~6월 선배 A선수와 B씨로부터 수십여 차례 걸쳐 성폭행 당했다" 폭로
폭로 내용에 따르면...A선수와 B씨, 합숙소서 구강성교 강요
응하지 않거나 마음에 안 들 경우 무자비한 폭행
A선수, 최근 수도권 모 명문 구단 입단한 국가 대표 출신 스타 선수
B씨, 짧은 기간 프로 선수...현재는 광주 지역 모 대학서 외래 교수
이후 가해자 A선수, 기성용 지목
기성용 매니지먼트사, 곧바로 관련 사실 부인·강경 대응 예고
기성용 본인도 25일 자신의 SNS에 "결코 그러한 일 없다. 제 축구 인생 걸고 말씀드린다" 반박
오늘(26일) 박 변호사 "충분하고 명백한 증거 확보하고 있다" "기성용 선수 측의 비도덕 행태 계속된다면 부득이 공개하지 않을 수 없다" 입장 발표
C씨와 D씨 주장 사실이더라도... 당시 초등학생이었던 A선수와 B씨는 형사미성년자 공소시효도 지나 형사 책임 물을 수 없어 민법상 불법행위에 의한 손해배상 소멸시효도 민사적 배상 받기 어렵다

(자세한 내용을 보시려면 영상을 클릭하세요)

제작 : 곽유민 기자
영상 : 뉴스콘텐츠팀

곽유민 기자 ymkwak@e-focus.co.kr

곽유민 기자
곽유민 기자 다른기사 보기

뉴스본부/ 뉴스취재팀 곽유민 차장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