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α 실시...무엇이 변화되나
상태바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α 실시...무엇이 변화되나
  • 곽도훈 기자
  • 승인 2020.12.01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포커스 제작CG]
[이포커스 제작CG]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를 막기 위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플러스알파가 시작됐다.

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은 오는 7일까지 수도권에 한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에 더해 플러스 알파 조치를 취한다고 밝혔다. 특히 집단감염 발생 위험도가 높은 시설에 대해 방역조지를 강화한다고 설명했다. 바뀐 거리두기에서는 어떤 것들이 변화될까.

먼저 에어로빅 등 그룹운동(GX)을 하는 실내체육시설은 영업이 금지된다. GX를 하는 체육시설에서는 격렬한 동작으로 인한 코로나19 전파가 높을 것이라는 판단이다. 목욕탕은 냉탕과 온탕은 운영 가능하지만 사우나 등 한증막 시설은 운영이 불가능해진다. 아파트 등 공동주택 단지 내 헬스장과 독서실 등의 편의시설도 문을 열 수 없다.

학원과 교습소의 경우 관악기나 노래 교습은 금지되지만 입시 교습은 금지 대상에서 제외된다.

수도권 중에서 서울은 12일동안 국내 발생 환자가 세 자릿수인 점을 감안해 목욕탕 이용 인원을 2.5단계 수준인 16㎡당 1명으로 제한하고 마트와 백화점 등 시식코너 운영도 제한하는 등 추가 조치를 시행한다.

호텔, 파티룸, 게스트하우스 등이 주관하는 연말 행사도 금지된다. 위반할 경우 과태료가 부과된다.

나머지 시설은 기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적용받는다. 모든 카페에서는 포장만 가능하고 실내 취식은 불가능하다. 식당에서도 오후 9시 이후에는 포장·배달만 가능하고, 노래연습장도 오후 9시 이후에는 문을 닫아야 한다. 많은 사람이 몰리는 결혼식장, 장례식장은 입장이 허용되지만 인원을 100명 미만으로 제한한다. 스포츠 직관은 기존 수용 가능 인원의 10%만 입장이 가능하다.

곽도훈 기자 kwakd@e-focus.co.kr

곽도훈 기자
곽도훈 기자 다른기사 보기

독자 입장에서, 어렵지 않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