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7 17:32 (월)
손담비 결혼식, 공효진·정려원 절친들 불참··손절 논란
상태바
손담비 결혼식, 공효진·정려원 절친들 불참··손절 논란
  • 김수정 기자
  • 승인 2022.05.15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상으로 보시려면 클릭하세요.

[이포커스 김수정 기자] 가수 겸 배우 손담비가 스피드 스케이팅 전 국가대표인 이규혁 감독과 지난 13일 결혼식을 올린 가운데 절친들에게 손절 당했다는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15일 손담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결혼식에 와주신 사랑하는 사람들 너무 고마워요, 정말 행복한 하루였어요. 그리고 이렇게 좋은 날에 터무니없는 말이 너무 많아서요. 전혀 사실이 아니니까 오해 없으시길. 행복하게 잘 살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는데요.

앞서 지난 13일 손담비와 이규혁은 서울 용산구 한남동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야외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결혼식 사회는 KBS N 스포츠 이동근 아나운서가 맡았으며 축가는 싸이와 2AM 조권, 임슬옹이 불렀습니다. 

또 이날 결혼식에는 서장훈, 소이현, 인교진, 백지영, 안영미, 박나래 등 방송계 많은 하객들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하지만 손담비의 연예계 절친으로 알려진 공효진, 정려원, 소이 등이 참석하지 않아 팬들의 궁금증을 불러 일으켰는데요.  이들은 평소 자매처럼, 친구처럼 진한 우정을 나눠 온 절친한 사이이기 때문입니다. 

이에 손담비 소속사 에이치앤드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정려원의 경우 13일 강원도 춘천에서 드라마 촬영이 있었다. 공효진은 참석자 명단에 있었지만 개인적인 사유로 불참했다. 소이 씨도 참석하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이런 손담비에 대해 누리꾼은 축하와 격려를 보냈습니다. 

가장 축하받아야 할 아름답고 특별한 날에 근거도 없는 무분별한 추측 대한 위로도 이어졌습니다.

한편, 손담비 이규혁은 2011년 방송된 '키스 앤 크라이'를 통해 연인 사이로 발전, 약 1년 넘게 비밀 연애를 이어가다 헤어졌으며, 10년 여 만에 재결합에 성공해 부부가 됐습니다. (영상제작=김수정 기자)

CG/김수정기자
CG/김수정기자

 

김수정 기자 ksj@e-focu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