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 수진, 학폭 의혹 부인···"서신애와 대화 나눠 본 적 없어"
상태바
(여자)아이들 수진, 학폭 의혹 부인···"서신애와 대화 나눠 본 적 없어"
  • 곽유민 기자
  • 승인 2021.02.22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아이들 수진은 22일 팬 카페 글을 통해 "나는 학창 시절 눈에 띄는 아이였고 늘 나쁜 소문이 따라다닌 것도 맞다"며 "학생의 본분에 맞지 않는 옷차림을 하고 호기심에 담배를 몇 번 피운 적은 있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정말 억울한 부분이 있다. 늘 나쁜 소문은 그러려니 하고 넘어갔지만 많은 팬들이 힘들어 하는 것을 보고 그냥 모든 것을 내려놓고 이야기를 한다”고 했다.

수진은 “오늘 글을 올린 친구와 저는 한때 정말 친했으나, 그 친구가 약속을 여러 번 어겨 자주 다퉜었다"면서 "저는 화가 났었는데, 지금 생각해 보니 저를 멀리하려고 그랬던 것일 수 있다는 생각이 든다. 그 이후로 그 친구와는 완전히 멀어졌고 서로 안 좋은 감정을 가지고 있었다"고 했다.

그는 이어 단 한 번도 그 친구에게 폭행을 가한 적이 없고, 오토바이를 탄 적도 없으며, 왕따를 주도하는 단체 문자를 보낸 적도 없고, 교복을 뺏은 적도 물건을 훔친 적도 없다고 주장했다.

배우 서신애와의 학폭 의혹에 대해서도 “서신애 배우와는 학창시절 대화를 나눠 본 적도 없다. 이 일로 피해가 간 것 같아서 죄송하다”고 설명했다.

수진은 “사생활로 물의를 일으켜서 죄송하다. 부끄러운 행동으로 상처를 받으신 분들 모두 죄송하다”며 글을 마무리했다.

앞서 2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수진의 과거 학폭 가해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었다. 이에 수진이 아역 배우 출신 A 씨에게 폭언을 했다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의 2월 초 글이 재조명되기도 했다.

이후 서신애가 인스타그램에 “변명할 필요 없다(None of your excuse)”며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의혹이 더해졌다.

곽유민 기자 ymkwak@e-focus.co.kr

곽유민 기자
곽유민 기자 다른기사 보기

뉴스본부/ 뉴스콘텐츠팀장 곽유민 차장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