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e] 우리은행,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파트너 계약 체결​ 外
상태바
[경제e] 우리은행,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파트너 계약 체결​ 外
  • 홍건희 기자
  • 승인 2021.01.20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e는 금융, 증권 등의 분야에서 발생한 뉴스들을 보기 쉽게 요약해드립니다.


우리은행,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파트너 계약 체결


 

우리은행은 서울 종로구 롤파크에서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프로 e스포츠리그인‘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와 파트너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날 체결식에는 권광석 우리은행장과 오상헌 LCK 대표, 조혁진 라이엇게임즈 대표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지난 2019년 금융권 최초로 LCK 타이틀스폰서를 맡았던 우리은행은 이번 계약을 통해 2023년까지 LCK와 인연을 이어 나가며, LCK경기장 내 우리은행 브랜드광고와 현장 이벤트를 통해 우리은행을 전 세계로 알릴 계획이다.

또한, LCK의 주요 시청자인 MZ세대와 활발한 의사소통을 위해 LCK 팬으로 알려진 인기가수 선미가 출연하는 ‘우리은행과 선미가 LCK를 응원합니다’ 영상을 우리은행 공식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 19일 공개했다.


SGI서울보증, 울산광역시 선정 유망기업 보증지원 업무협약체결


서울보증보험은 20일 울산광역시와 ‘울산광역시 선정 유망기업 보증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보증보험은 울산광역시에서 주관하는 창업․인증기업 지원 사업에 선정된 기업에 대해 우대 보증지원을 실시한다.

창업기업은 각종 인허가 및 계약수주에 필요한 인허가보증보험 및 이행보증보험 상품을 별도의 담보 없이 신용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기업당 2년간 5억원의 특별 신용한도를 부여받는다.

인증기업은 이행보증보험, 상생선금신용보험 보험료 10% 할인, 기업 신용등급별 보증한도 최대 30억원 확대를 지원받게 된다.

더불어 외부 신용정보회사가 제공하는 기업신용 관리 컨설팅 서비스 및 임직원 교육 프로그램을 무상으로 제공받게 된다. 이에 따라 울산시에서 선정한 120여개 유망기업은 보증한도가 약 1300억원 늘어나고 보험료 부담도 덜게 됐다.


하나캐피탈, 한국GM과 함께 신년맞이 할부 프로모션 시행


하나캐피탈은 한국GM과 함께 쉐보레 차량 구매 손님 대상으로 신년맞이 할부 프로모션 행사를 2월말까지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모션은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이쿼녹스 ▲트래버스 ▲트레일블레이저 ▲다마스 ▲라보 ▲볼트EV ▲콜로라도 등 10개 차종을 대상으로 차량할인과 할부 혜택을 동시에 적용 받을 수 있는 콤보할부와 초저금리 할부 등 다양한 구매 혜택을 함께 제공한다.

하나금융그룹의 모든 금융거래가 가능한 ‘하나원큐’ 앱을 통한 ‘한국GM 볼트 EV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을 2021년에도 동일하게 운영하며, ‘하나원큐’ 이용 손님은 부동산, 자동차, 해외주식, 여행 등 다양한 생활 금융 서비스를 이용 할 수 있다.


하나은행, 5억 유로 소셜 커버드 본드 발행 성공


하나은행은 20일 5억유로 규모의 중장기 외화채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발행 채권은 고정금리 유로화 표시 커버드본드(이중상환청구권부채권)로, 채권 만기는 5년이고 발행금리는 연 –0.170%이다.

발행 주관사는 BNP파리바, 씨티, JP모간, 소시에테제네랄(Societe Generale), 크레디아그리콜(Credit Agricole) 증권이 맡았으며, 국제 신용평가사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와 피치(Fitch)로부터 최고등급인 ‘AAA’의 신용등급을 받았다.

하나은행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극복해 나가고자 지난해 3월부터 신속한 금융지원을 위해 전국 영업점에 ‘코로나19 금융지원 전담 창구’를 운영하고 있으며, 긴급 경영안전자금 신규 지원, 기존 대출에 대한 원금상환 유예 및 금리 감면 등 다양한 지원방안을 실천하고 있다.

홍건희 기자 hong@e-focus.co.kr

홍건희 기자
홍건희 기자 다른기사 보기

뉴스본부/뉴스취재팀 홍건희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