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e] 신한은행, 쏠야구 ‘쏠(SOL)토브리그’ 운영 外
상태바
[경제e] 신한은행, 쏠야구 ‘쏠(SOL)토브리그’ 운영 外
  • 홍건희 기자
  • 승인 2021.01.05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e는 금융, 증권 분야의 뉴스들을 보기 쉽게 요약해드립니다.

 


신한은행, 쏠야구 ‘쏠(SOL)토브리그’ 운영


신한은행은 KBO 프로야구 시즌이 끝나고 스토브리그로 넘어가는 시기에 맞춰 야구팬들에게 다양한 콘텐츠와 이벤트를 제공하는 쏠야구 스토브리그 버전인 ‘쏠(SOL)토브리그’를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쏠(SOL)토브리그’는 비시즌 야구팬들의 최대 관심사인 프리에이전트(FA)선수 계약을 예측하는 ‘2021 KBO 프리에이전트(FA)를 맞혀라!’ 이벤트와 2020시즌 KBO리그를 빛낸 ‘쏠야구 어워즈(AWARDS)’ 투표 이벤트로 진행된다.

‘2021 KBO 프리에이전트(FA)를 맞혀라!’ 이벤트는 프리에이전트(FA)선수의 계약구단, 계약 기간, 계약 금액을 예측하고 맞힌 고객에게 100만원 상당의 경품을 지급한다. KBO와 함께 2020시즌 KBO리그를 빛낸 ‘쏠야구 어워즈(AWARDS) 투표 이벤트’도 진행한다.

‘쏠야구 어워즈(AWARDS)’는 기존 쏠야구에서 해오던 월간MVP의 시상과 달리 야구팬들의 재미 요소를 더해 총 4차에 걸쳐 진행된다. 첫번째 주제는 지난 시즌 KBO리그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BEST 빠던 선수’를 팬들이 직접 선정하는 투표로 진행되며 가장 많은 팬투표를 얻은 수상 선수에게는 1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KB국민은행, 「KB 글로벌 Payment Usance」신청 비대면 채널 확대


KB국민은행은 「KB 글로벌 Payment Usance」를 인터넷뱅킹에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신청 채널을 확대했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KB기업인터넷뱅킹을 이용하는 법인 및 개인사업자이다.

「KB 글로벌 Payment Usance」는 국내 수입기업이 수출기업에게 수입물품 대금을 지급할 때, 금리 경쟁력이 있는 해외 금융기관에서 대금 선지급 등의 금융을 지원해주는 상품이다. 국내 수입기업은 만기에 원금 및 이자를 결제하면 된다.

기존에는 수입결제 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기업대출 또는 외화대출을 이용했다. 반면 「KB 글로벌 Payment Usance」를 이용하면 해외금융기관에서 저렴하게 외화자금 조달이 가능해 수입기업들이 보다 저렴한 비용으로 수입결제자금을 마련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 상품은 KB국민은행에서만 이용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송금방식 수입금융 상품이다.

한편 지난 10월부터 KB국민은행은 수출입금융 지원을 위해 한국무역보험공사와 특별 출연 협약을 체결했으며 ▲고객별 최대 2배의 특별보증한도 운영 ▲보증 비율 우대 ▲고객 납부 보증료 지원 ▲수입보험(글로벌공급망) 상품 보험료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지원하고 있다. 「KB 글로벌 Payment Usance」도 이 제도를 이용할 수 있다.


IBK기업은행, 코로나19 특별중도해지 특례 운용


IBK기업은행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객들을 위해 ‘개인 적립식 예금 특별중도해지 특례’를 운용한다고 5일 밝혔다.

개인적금‧적립식 중금채 등 적립식 예금을 만기 이전에 해지 하더라도 중도해지 이자율을 적용하지 않고 가입 시 약정했던 이자율에 따라 해지 이자를 지급한다.

특례 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해 실직하거나 사업장 휴‧폐업 사실이 확인 된 고객이다. 직장인은 건강보험자격득실확인서, 사업자는 휴‧폐업 사실 증명원을 영업점에 제출하면 된다. 특례 기간은 6월말까지다.

홍건희 기자 hong@e-focus.co.kr

홍건희 기자
홍건희 기자 다른기사 보기

기사회생(記事回生). 기사로 세상을 다시 살리겠습니다. 경제부 팀장 홍건희 기자입니다. 금융, 증권, 부동산을 취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