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동석·박지윤, 음주 트럭에 교통사고..."공포의 역주행"
상태바
최동석·박지윤, 음주 트럭에 교통사고..."공포의 역주행"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7.28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윤 SNS 캡처]
[박지윤 SNS 캡처]

[이포커스=김지현 기자] KBS 최동석 아나운서와 방송인 박지윤 부부의 가족이 사고를 당했다.

지난 27일 오후 8시 30분께 부산 금정구 부근 경부고속도로 상행선에서 역주행하던 2.5톤 화물차와 승용차가 부딪쳤다.

사고 당시 두 차량은 충돌 직후 90도가량 회전을 하며 차로를 전부 막아선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 경찰청 제공]
[부산 경찰청 제공]

이 사고로 최동석과 박지윤이 목, 손목 등을 다쳤고 아들과 딸도 경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회복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교통사고 가해자인 화물차 운전자는 사고 당시 음주운전 만취 상태였다.

경찰은 "운전자는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치료가 끝나면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지윤은 한 언론 매체를 통해 "의도치 않게 사고소식이 기사화돼서 걱정을 많이 끼쳤다."면서 "어젯밤 병원 응급실에서 처치를 받았으며 서울에서 정밀 검사와 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사고로 가족 모두 너무 놀라고 충격을 받았다."면서 음주운전에 대한 경각심을 당부했다. 사고 당시 최동석, 박지윤 부부는 10대 자녀 2명과 함께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김지현 기자 BrightKim@e-focu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