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성, 프로포폴 상습 투약 혐의...경찰, 구속영장 방침
상태바
휘성, 프로포폴 상습 투약 혐의...경찰, 구속영장 방침
  • 김수정 기자
  • 승인 2020.03.26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휘성 V 라이브 캡쳐
ⓒ 휘성 V 라이브 캡쳐

[이포커스=김수정 기자] 경찰이 가수 휘성의 프로포폴 상습 투약 혐의를 잡고 수사중이다.

경찰은 조만간 휘성에 대한 소환 조사를 거쳐 구속영장 신청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6일 언론 보도 등에 따르면 경찰은 최근 마약업자를 검거해 수사하는 과정에서 휘성이 프로포폴을 다량 투약했다는 진술 및 물증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 휘성 V라이브 캡쳐
ⓒ 휘성 V라이브 캡쳐

앞서 휘성은 지난 2013년 군 복무 중에도 프로포폴 투약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았지만 무혐의 처분을 받기도 했다.

당시 그는 2011년부터 2013년 초까지 서울 강남 일대 피부과 등 여러 곳에서 프로포폴을 상습 투약한 혐의를 받았다.

한편 휘성은 지난해 12월 대둔근 파열, 무릎에 물차는 증상 등을 호소하며 연말 전국투어를 모두 취소했다. 현재는 별다른 활동 없이 공백기를 갖고 있는 중이다.

ksj@e-focu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