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이포커스
CG/이포커스

[이포커스 고정현 기자] 방송인 김국진이 한 달 식비가 6만 원이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습니다.

지난 22일 JTBC ‘세계관 충돌 먹방-먹자GO’에는 김국진, 김태원 등이 출연해 먹방 투어를 예고했습니다.

김국진은 사전 인터뷰를 통해 “먹는 게 맛있다고 느껴본 적 없다. 그냥 음식이 쌓여 있는 테이블을 보면 ‘먹을 게 있나 보다’ 한다. 어느 식당이든 간에 배고파서 먹으면 끝”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오늘도 김밥 3알 먹고 아직까지 있다. 한 달에 식비가 6만 원 나올 거다. 아무리 맛있는 음식이 있어도 난 된장찌개다.  뭐 먹을지 물어보면 된장찌개요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후 김국진과 김태원은 고깃집에서 만나. 김국진은 김태원에게 식사량이 어떻게 되냐고 묻자 김태원은 “1인분의 반”이라고 답했다. 이에 김국진은 “나도 1인분의 반이다. 그럼  결국 1인분인 거 아니냐”며 김태원은 “고기 2인분에 된장찌개 시키자”고 말하자, 김국진은 “2인분은 많다 2인분을 1인분처럼 달라”고 말해 다시한번 연예계 대표 소식가의 면모를 보였습니다.

이포커스 고정현 기자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고정현 기자 kogo@e-focu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