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이포커스
CG/이포커스

[이포커스 고정현 기자] 2022 카타르 월드컵 KBS 리포터로 활동 중인 축구 전문 유튜브 이수날(본명 정이수)이 카타르 현지 생방송 진행 중 방송사고 위기를 겪었습니다.

지난 2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월드컵 생방송 도중 어깨빵 당했습니다…(역대급 방송사고 날뻔…)'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습니다

이날 방송 도중 한 무리의 남성들이 나타나 노래를 부르기 시작했는데요. 특히 한 남성은 이수날 어깨에 갑자기 손을 올리고 급기야 카메라 앞에 난입해 가로막기도 했습니다

이런 가운데에도 현장 리포팅을 이어나갔지만, 또 다른 한 남성은 갑자기 정이수의 몸이 휘청일 정도의 힘으로 어깨를 치고 지나가기도 했습니다

이에 정이수는 "현장은 변수의 연속이다. 정말 깜짝 놀랐다. 갑자기 드럼 치고 어깨동무하고 그래서 어떻게 해야 될지 너무 당황했다. 이게 그나마 통제한 거였다. 예상치 못한 상황이 벌어졌는데 꿋꿋하게 할 말은 했다”고 말한 뒤 다음날 경기 리포팅을 약속하며 방송을 마무리했습니다 

이포커스 고정현 기자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고정현 기자 kogo@e-focu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