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이포커스
CG/이포커스

[이포커스 김수정 기자] 가수 김호중이 늦 가을밤 안방무대에 감동을 주었습니다.

김호중은 19일 오후 6시 10분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 로맨틱 홀리데이 2022’ 특집 2부에 출연해 감성 무대를 선보였습니다. 

이날 김호중은 심수봉의 ‘백만송이 장미’와 이선희 ‘그 중에 그대를 만나’를 특유의 트바로티 창법과 섬세한 음색으로 열창해 관객들과 시청자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했습니다.

특히 이날 함께 출연한 잔나비와 빅마마 이영현이 김호중의 열창을 듣던 중 감탄한 듯한 표정이 카메라에 잡혔는데요. 김호중은 첫 곳을 마친 뒤 “여러분의 함성과 박수 소리 덕분에 반쯤 미쳐서 노래할 수 있었다”라며 감사의 인사를 전해 갈채를 받았습니다.

또한 김호중의 무대 내내 그를 응원하는 보랏빛 응원용 봉이 또 다른 장미 꽃잎의 물결을 이뤄 장관을 이루기도 했습니다.

한편 김호중은 TV조선 ‘복덩이들고(GO)’에도 활약중인데요. 연말에는 광주, 대구, 부산, 대전 등 지역에서 전국투어 콘서트 ‘2022 KIM HO JOONG CONCERT TOUR’를 이어갈 계획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김수정 기자 ksj@e-focu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