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이포커스
CG/이포커스

[이포커스 김수정 기자] MBN '돌싱글즈3' 출연자 이소라가 전 남편과의 이혼 사유가 자신의 불미스러운 일 때문 이라는 논란에 대해 대해 직접 입장을 밝혔다.

이소라는 18일 자신의 SNS에 "최근 일어난 일들에 있어서 빠르게 대응하지 않아 더 논란을 키운 것 같아 죄송합니다"라는 글을 올렸습니다.

이소라는 "먼저 방송에서 전 남편과 전 시댁을 언급해서 나쁜 이미지로 오해를 받게 한 점에 대해 매우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다"며 "진심으로 사과를 전달했고 전 남편과 저는 대화가 잘 이루어져 두 사람 모두 아이들을 위해 제 3자들이 더 이상 저희에 대해 언급하는 걸 원치 않는다"고 했습니다.

이어 "저 역시 전 남편이 제보하지 않았음을 확인했고 더 이상 전 남편에게 비난의 화살이 가지 않기를 부탁드린다"며 "제가 불륜으로 인한 외도로 이혼한 것은 사실이 아님을 밝힌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저의 개인사 때문에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어 죄송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이소라는 '돌싱글즈3' 출연 이후 본인의 외도로 전 남편과 이혼했다는 의혹이 확산되며 논란을 빚은 바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김수정 기자 ksj@e-focu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