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00:51 (수)
현대캐피탈, ESG 경영 강화 박차
상태바
현대캐피탈, ESG 경영 강화 박차
금융소외계층 서비스 강화..친환경 업무시스템도 구축
  • 곽도훈 기자
  • 승인 2022.06.21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캐피탈 목진원 대표/CG 이포커스
현대캐피탈 목진원 대표/CG 이포커스

[이포커스 곽도훈 기자] 현대캐피탈이 기업 경영의 모든 영역에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가치를 담는데 박차를 가하고 있다.

21일 현대캐피탈에 따르면 ESG 패러다임을 최우선적으로 적용하는 영역은 고객들이 바로 변화를 체감할 수 있는 고객 접점이다.

우선 현대캐피탈은 디지털 기술의 급속한 발전에서 소외된 사회적 약자들을 위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캐피탈은 지난 2015년부터 운영해 온 청각장애인 전용 수화상담 콜센터를 확대하고, 나이가 많은 고객들도 편하게 볼 수 있는 전용 청구서를 올해 하반기에 도입할 예정이다.

또 농산어촌 등에서 보이스피싱 예방을 중심으로 한 1사1촌 금융교육을 올 연말부터 진행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고령층에게는 운전면허 반납 시 교통카드 신청대행과 차량처분 지원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동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찾아가는 자동차 정비도 시행할 계획이다.

환경 측면에서는 친환경 업무 프로세스를 구축해 실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현대캐피탈은 2022년 기준, 월 5만5,000건에 이르는 대출 건 중 85% 이상에 무서류(Paperless) 심사를 진행하고 있다. 또 연간 청구서 2,200만 건 중 95%를 디지털로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30년된 원목 2,500그루 이상을 심는 것과 같은 효과를 거뒀으며, 올해는 앱 청구서 도입 등 ‘Zero 우편청구’를 추진하고 있다.

현대캐피탈 사업지원본부장 백연웅 전무는 “현대캐피탈의 모든 상품과 서비스, 업무 프로세스를 ESG 관점에서 다시 살펴보고 부족한 점에 대한 개선책을 마련해 나가고 있다”며 “지속적으로 현장에서의 목소리를 청취해 발빠르게 실제 업무에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곽도훈 기자 kwakd@e-focu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