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00:51 (수)
황교익 "우비 입고 묵념" 尹대통령 저격 글 논란··내용 어떻길래
상태바
황교익 "우비 입고 묵념" 尹대통령 저격 글 논란··내용 어떻길래
  • 곽경호 기자
  • 승인 2022.06.08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상으로 보시려면 클릭하세요

[이포커스 곽경호 기자]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씨가 우비를 입고 묵념한 윤석열 대통령의 현충일 추념식 장면을 강하게 비판한 글이 일부 보수 언론에서 집중 기사화되며 큰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황씨는 대표적 진보 성향의 칼럼니스트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포커스TV
이포커스TV

황씨는 지난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마음이 없으면 티가 난다. 전쟁 나면 제일 먼저 도망갈 것”이라며 윤 대통령 부부를 비판했는데요. 황씨가 올린 글에는 윤 대통령 부부가 지난 6일 현충일 추념식에 우비를 입고 참석했고, 우비의 모자까지 쓴 채로 묵념을 하는 사진이 함께 게재됐습니다.

아울러 황씨는 한 누리꾼이 올린 게시물을 인용하며 윤 대통령 부부가 우비를 입고 묵념한 것을 재차 비판했는데요.

이포커스TV
이포커스TV

이 누리꾼은 외국 국가 원수들이 비를 맞으며 참전용사 묘역을 참배한 사진을 올렸습니다. 외국 국가 원수들이 예우를 갖추는 모습을 통해 윤 대통령 부부가 우비를 입고 묵념하는 모습을 노골적으로 비판한 것인데요. 

황씨는 같은 날 페이스북에 윤 대통령 부부와 문재인 전 대통령 부부를 직접적으로 비교한 게시물을 올리기도 했습니다. 황씨가 올린 사진 속에서 문 전 대통령 내외는 우산을 쓰고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한 모습인데요. 우산은 문 전 대통령 내외와 참모들만 쓰고 있고, 양옆에 도열한 국군 장병들은 모자를 쓰고 우비를 입고 있습니다.

이포커스TV
이포커스TV

반면 윤 대통령 부부가 등장하는 사진 속에서는 윤 대통령 부부와 참모들만 우비를 입고 있고 양옆에 도열한 장병들은 모자만 쓴 채 우비도 입지 않은 모습인데요.

황씨는 이를 두고 “윤석열이 강조한 자유란 이런 것인가 보다”라며 “이건 자유가 아니라 품행 제로의 무질서”라고 꼬집었습니다.

이포커스TV
이포커스TV

황씨의 페이스북 글은 8일 중앙일보,세계일보,매일신문 등 주로 보수 언론에서 기사화됐는데요.

중앙일보 기사의 경우 이날 오전 현재 네이버 기준으로 7,000개의 댓글이 달렸고 대부분 황씨를 성토하는 내용들이었습니다.  (영상제작=곽유민 기자)

CG/곽유민 기자
CG/곽유민 기자

 

곽경호 기자 kkh@e-focu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