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 대표이사 내정자
윤상현 대표이사 내정자

[이포커스 홍건희 기자] CJ ENM이 커머스부문 신임 대표이사에 CJ 대한통운 윤상현 경영지원실장(50)을 내정했다.

윤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는 99년 CJ그룹 입사 이후 CJ대한통운 인수, CJ제일제당의 슈완스 인수 등 CJ그룹의 판도를 바꾼 대형 M&A를 주도해 온 전략가다. 2020년 대한통운 경영지원실장 부임 후에는 네이버-CJ간의 전략적 제휴와 IT 기반의 물류 혁신을 이끌어왔다.

CJ ENM관계자는 “커머스 산업의 패러다임 변화를 리딩하고 모바일 중심의 혁신 성장을 이끌 적임자로 미래 전략과 투자, 물류 등 그룹 여러 사업에서 실행력과 함께 소통과 친화력의 리더십을 보여준 윤상현 경영리더를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윤상현 대표이사 내정자는 이사회와 정기주주총회의 승인을 거쳐 대표이사로 공식 선임될 예정이다.

홍건희 기자 hong@e-focu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