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약세 전망 이어지나··개당 5천만원 선에서 '횡보 중'
상태바
비트코인 약세 전망 이어지나··개당 5천만원 선에서 '횡보 중'
"美 연준의 조기 긴축 기조 전망 영향 불가피 할 듯"
  • 곽도훈 기자
  • 승인 2022.01.11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G/이수진 디자이너
CG/이수진 디자이너

[이포커스 곽도훈 기자] 가상화폐 비트코인 가격이 5000만 원 선에서 약세를 면치 못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조기 긴축 우려감이 반영된 것인데요.

비트코인 가격은 11일 오후 4시 30분을 기준으로 5130만원 선에서 거래되고 있습니다.

비트코인은 어제(10일) 오후 11시 36분에는 전일 대비 5.38% 하락한 4889만 원으로 5000만원 밑으로 떨어지기도 했는데요.

이는 지난해 8월 7일 이후 가장 낮은 시세입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조기 긴축 우려에 가상화폐 투자자들이 신중해졌기 때문이라는 분석입니다.

일각에서는 미국 등 전 세계적으로 긴축 기조가 당분간 계속되는데다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확산 등으로 가상화폐가 좀처럼 반등 기회를 잡기 어려울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곽도훈 기자 kwakd@e-focu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