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박현주재단, 제26기 해외교환 장학생 장학증서 수여식 진행
상태바
미래에셋박현주재단, 제26기 해외교환 장학생 장학증서 수여식 진행
누적 6018명 파견, 국내 최대 규모 해외교환 장학사업
  • 곽유민 기자
  • 승인 2021.12.30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포커스 곽유민 기자]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29일 제26기 해외교환 장학생 장학증서 수여식을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재단은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임을 감안해 장학증서 수여식을 유튜브와 메타버스에서 진행했다.

미래에셋 해외교환 장학생 프로그램은 우리나라 대학생들이 넓은 세계에서 지식 함양과 문화적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우수한 인재를 선발해 학비와 체재비를 지원하는 국내 최대 규모 교환학생 장학사업이다. 2007년 최초 선발을 시작으로 올해로 15년째 이어온 미래에셋의 대표적인 사회공헌사업으로 지금까지 총 6,018명의 대학생을 미주, 유럽, 아시아 등 전세계 50개국으로 파견했다.

재단은 코로나19로 지난 2년간 장학생 선발을 잠정 중단하였으나, 지난 14일 200명을 신규 선발하면서 장학사업을 재개했다. 장학생들은 2022년도 봄학기 교환학생으로 파견되며, 파견국가에 따라 미주, 유럽은 700만원, 아시아는 500만원의 장학금이 지원된다.

이번 26기 장학생으로 선발된 연세대학교 이채은 학생은 “데이터 과학자가 돼 사람들을 돕고 사회를 좀 더 살아가기에 나은 곳으로 만드는 일을 하고 싶다”며 “해외교환 기간 동안 빅데이터 과학 분야의 수업을 듣고 다양한 경험을 하는 등 진로에 대해 탐색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곽유민 기자 ymkwak@e-focu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