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국내 시중은행 최초 'ESG 보고서' 발간
상태바
신한은행, 국내 시중은행 최초 'ESG 보고서' 발간
  • 곽유민 기자
  • 승인 2021.12.28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포커스 곽유민 기자] 신한은행은 국내 시중은행 최초로 ‘2020-2021 ESG 보고서’를 28일 발간했다. 지속 가능한 ESG 활동 및 성과를 투명하게 공개기 위함이다.

신한은행은 2013년부터 은행권 유일하게 ‘환경보고서’를 발간해 이해관계자들과 소통해 왔다. 2021년부터는 기존 ‘환경보고서’를 확대·개편해 ESG 보고서를 발간함으로써 신한은행 전반에 대한 ESG 활동 및 성과를 공유하고자 했다.

이번 보고서는 은행의 입장이 아닌 주요 이해관계자인 고객, 사회, 직원의 이해를 돕기 위해 ▲WITH CUSTOMER ▲WITH COMMUNITY ▲WITH EMPLOYEE로 목차를 구성 했고 신한은행 대표 캐릭터인 쏠(SOL)을 메인 디자인으로 사용해 친근감을 더했다.

또한 21년 주요 ESG 추진사항을 스페셜 페이지로 구성해 ▲ESG 체계확립 ▲기후변화 대응 강화 ▲ESG 리스크 관리 ▲디지털 혁신 등 신한은행의 ESG 활동을 보다 상세히 확인 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ESG 보고서의 수록된 정보의 정확성과 대외 신뢰성을 확보하기 위해 지속가능경영 국제 보고기준인 GRI Standards와 SASB, TCFD등의 지표를 반영하고 독립적인 제3자 검증 기관으로부터 검증을 받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과 사회의 가치를 높이는 ESG라는 명확한 비전 아래 꾸준히 성장하는 기업이 되고자 노력 할 것이다”며 “앞으로도 신한금융그룹의 ESG 슬로건 ‘Do The Right Thing for Wonderful World(더 멋진 세상을 향한 올바를 실천)’에 발맞춰 긍정의 선순환을 이루기 위한 ESG 활동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ymkwak@e-focu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