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앤쇼핑, 부산에 콜센터 구축··"일자리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
상태바
홈앤쇼핑, 부산에 콜센터 구축··"일자리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
서울 이어 부산 제2콜센터 이원화 통한 안정적 상담 서비스 제공
  • 곽도훈 기자
  • 승인 2021.11.07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홈&쇼핑 부산 콜센터 오픈식 장면
홈&쇼핑 부산 콜센터 오픈식 장면

[이포커스 곽도훈 기자] 홈앤쇼핑이 부산에 제2콜센터를 구축하고 일자리 창출과 함께 중소기업 판로확대에 나선다.

7일 홈앤쇼핑에 따르면 부산 연제구 연산동 소재 홈앤쇼핑 콜센터는 기존 서울에서 운영되고 있는 상암·가양센터와 함께 독립적 고객 응대가 가능하도록 210석 규모의 백업 콜센터로 구축됐다.

천재지변과 대규모 장애상황에 대응, 상담원 인력 채용 시장 다변화가 필요하다는 판단에서 콜센터 이원화(서울/부산)를 위한 중장기 계획의 일환이다. 특히 콜센터 일자리는 유연한 근무시간으로 육아 중인 여성과 경력단절 여성들이 선호하는 양질의 일자리로 평가된다.

또한 홈앤쇼핑 콜센터 설치는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 직접적인 투자 효과 외에도 지역 우수 중소기업의 판로가 확대되는 계기가 될 수 있어 부산 소재 중소기업에도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제작/최서준 디자이너
제작/최서준 디자이너

앞서 홈앤쇼핑은 지난 5일 부산 콜센터 그랜드 오픈식을 진행했다. 이날 오픈식에는 박형준 부산광역시장을 비롯해 홈앤쇼핑 이사회 의장인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김옥찬 홈앤쇼핑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김옥찬 홈앤쇼핑 대표는 “부산 콜센터가 재도약의 활력이 돼 중소기업 상생 발전과 지역사회 균형발전에 중요한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곽도훈 기자 kwakd@e-focu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