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이재, 성관계 요구 유부남 배우···"실명 못 밝혀"
상태바
허이재, 성관계 요구 유부남 배우···"실명 못 밝혀"
  • 김수정 기자
  • 승인 2021.10.06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허이재가 과거 동료 남자배우로부터 성관계 요구를 받았다고 폭로한 후 실명을 밝히지 않은 이유를 털어놨다.

6일 허이재는 자신의 유투브 채널에 '안녕하세요 허이재입니다'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방송에서 허이재는 "여러분들에게 조심스레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어서 이렇게 방에 혼자 있다가 영상을 찍게 되었다. 나를 응원해 주시는 분들도 계시고 끝까지 실명을 언급하지 않는다고 실망하시는 분들도 계신다. 또 나의 말이 사실이 아니라고 의심하시는 분들도 계신 것 같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일단 제가 상대 실명을 거론하지 않는 가장 큰 이유는 소송 문제 때문이다. 그때의 저는 사회초년생이었기 때문에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전혀 몰랐던 것 같다. 그래서 녹음이나 녹취 등의 증거가 없다. 다만 저는 저에게 일어났었던 일 그대로를 최대한 순화해서 편집해서 올렸을 뿐이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저는 한참 활동할 때도 관련된 기사나 댓글들을 찾아보지 않는 사람이었는데 이번에는  다 찾아본 것 같다. 저를 위해 걱정해 주시고, 용기를 주시는 분들이 정말 많으시더라. 그분들께는 너무나 감사하다는 말씀을 꼭 전하고 싶다. 여러분들 덕분에 정말 힐링이 됐다"라며 응원해 준 네티즌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또한 허이재는 "저로 인해서 억울하게 거론된 배우분께는 전화를 드려서 죄송하다는 사과를 전했다"며 "오늘로서 그 사람과 관련된 언급이나 영상은 마지막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앞서 허이재는 ‘크레용팝’ 출신 웨이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웨이랜드’에 출연해 “내가 연예계를 은퇴한 계기가 유부남 배우의 성관계를 요구 때문”이라고 고백해 충격을 안겼다. 

김수정 기자 ksj@e-focus.co.kr

김수정 기자
김수정 기자 다른기사 보기

뉴스본부 김수정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